[오피셜] 키움 히어로즈, 새 외국인 타자 ‘내셔널리그 올스타 출신’ 에디슨 러셀 영입

[오피셜] 키움 히어로즈, 새 외국인 타자 ‘내셔널리그 올스타 출신’ 에디슨 러셀 영입

키움 히어로즈가 새 외국인 타자를 영입했다.


키움은 6월 20일 테일러 모터의 대체 외국인 타자로 내야수 에디슨 러셀(26)을 총액 53만 달러에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키움은 지난 5월 30일 타격 부진에 허덕이던 모터를 방출한 뒤 외국인 타자를 물색해 왔다.


2015년 시카고 컵스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러셀은 통산 615경기에 나와 60홈런 253타점 256득점 타율 0.242를 기록해 국내 메이저리그 팬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멀티 포지션 플레이어기도 하다. 2016년에는 내셔널리그 올스타로 선정됐다.

사진|2020시즌 키움 히어로즈에 새로 합류할 외국인 타자 에디슨 러셀 (출처.MLB.COM)

키움 김치현 단장은 “현장과의 논의 끝에 내야수를 영입하게 됐다. 공격과 수비, 주루 등 모든 면에서 고루 재능이 있는 선수를 영입하게 돼 기쁘다. 메이저리그 올스타에도 선정될 만큼 기량은 충분히 검증됐다. 팀에 합류한다면 전력에 큰 도움이 될 거라 생각한다. 구단도 선수가 빨리 한국 무대에 적응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러셀은 국내 입국 후 2주간 자가 격리를 거친 뒤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