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SK 와이번스, 닉 킹엄 대체 외국인 선수 타일러 화이트 영입

[오피셜] SK 와이번스, 닉 킹엄 대체 외국인 선수 타일러 화이트 영입

SK 와이번스가 7월 16일 대체 외국인 선수 타일러 화이트를 연봉 13만 달러, 옵션 3만 달러 총액 16만 달러에 영입했다.


SK는 “7월 2일 우측 팔꿈치 통증으로 재활 중이던 외국인 투수 닉 킹엄을 웨이버 공시 한 후 다양한 경로로 신속하게 대체 외국인 선수를 물색해 왔다”“올 시즌 침체된 타선을 강화하기 위해 야수를 물색하던 중 몇 년 전부터 관심 있게 지켜보던 타일러 화이트와 계약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진|닉 킹엄의 대체 외국인 선수로 SK 와이번스에 입단한 타일러 화이트 (출처.MLB.COM)

정교함과 장타력을 겸비한 우투우타 내야수인 화이트는 내·외야 전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다. 특히, 투수 유형과 상관없이 우수한 타격 능력을 갖췄으며 득점권 시 높은 집중력으로 타점 생산 능력이 뛰어나다고 평가 받고 있다.


지난 2013년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33라운드로 입단해 프로 생활을 시작한 화이트는 2016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4시즌 동안 통산 256경기에 출전해 179안타 103타점 26홈런 타율 0.236을 기록했다. 트리플A 성적은 통산 282경기에 출전해 335안타 230타점 59홈런 타율 0.311를 기록했다.


SK는 타일러 화이트가 최정, 제이미 로맥, 한동민과 함께 중심 타선의 무게감을 더해주고 많은 타점을 생산해 주기를 기대하고 있다.


화이트는 조만간 입국해 2주간의 자가 격리와 메디컬 체크를 마친 뒤 늦어도 8월 중순 안에 팀에 합류할 계획이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