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시즌 8월 20일 프리뷰] KIA 타이거즈 vs LG 트윈스 :: The Importance of History

[2019시즌 8월 20일 프리뷰] KIA 타이거즈 vs LG 트윈스

Posted by Rintaro
2019.08.20 14:50 KBO Review & Preview

LG 트윈스 프리뷰

 

타일러 윌슨의 부진이 심상치 않다. 8월 3일 삼성 라이온즈전은 등 부상 때문에 부진했다고 쳐도 지난 8월 14일 키움 히어로즈전은 변명의 여지가 없는 투구였다.

 

시즌 초 보였던 압도적인 모습과는 거리가 먼 모습. 평범한 투수로 전락한 모습처럼 보인다. 올 시즌 KIA 타이거즈를 상대로는 7이닝 무실점, 5이닝 6실점으로 극과 극인 피칭을 보였다.

 

최근 모습이라면 5이닝 6실점의 모습이 가깝겠지만 그래도 윌슨은 윌슨. 통산 KIA 타이거즈를 상대로도 2승 1패 평균자책점 3.13으로 좋다. 등이 윌슨을 괴롭히지 않는다면 충분히 호투를 펼칠 수 있을 것이다.

 

키 플레이어 : 선발투수 타일러 윌슨의 등 부상

 

 

KIA 타이거즈 프리뷰

 

올 시즌 박흥식 감독대행은 제이콥 터너에게 딱 세 번의 경고를 했었다. 바로 7월 9일 삼성 라이온즈전과 8월 8일 한화 이글스전 그리고 8월 14일 두산 베어스전이였다.

 

그 덕분이였을까? 터너는 이 세 경기에서 18이닝 3실점(2자책)을 기록하며 위기 상황(?)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 박흥식 감독대행도 2019시즌 끝까지 터너를 끌고 간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렇기에 앞으로 터너가 보일 모습이 매우 중요하다.

 

올 시즌 LG 트윈스를 상대로 3번 등판해 2패 평균자책점 11.93으로 그야말로 최악의 모습.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전 포함 3경기에서 2패 평균자책점 13.50으로 정말 안좋다.

 

최근 한화 이글스전과 두산 베어스전에서 보였던 모습이 필요한 상황. 과연 터너는 잠실에서 반전을 보여줄 수 있을까?

 

키 플레이어 : KIA 타이거즈 선수들, 5강 점점 멀어지나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